쏟아지는 아이디어 · 패러디…’오징어게임’ 인기 어디까지?

대체 우리나라 드라마 오징어게임의 인기는 어디까지 인걸까요? 이제 별별 2차 창작물이 다 등장하고 있습니다.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이 소리가 이렇게나 근사한 음악으로도 변신하네요? 또 꾸미기 좋아하는 사람들은 오징어게임을 네일아트로도 즐기는데요.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