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이스파한서 ‘물 부족 시위’…”67명 체포”

반관영 파르스 통신 등에 따르면 이스파한을 동서로 가로지르는 자얀데흐강 주변에서 지난 9일부터 반정부 성향의 시위가 빈발했습니다. 농민이 다수를 차지한 시위대는 자얀데흐강이 메마른 이유가 정부의 잘못된 정책 때문이라며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