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후유증 ‘브레인 포그’, 알츠하이머병 신호일 수도”

코로나19 후유증이 알츠하이머병으로 진행할 수 있음을 시사하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미국 컬럼비아대 의대 연구에서 코로나19 사망자의 뇌 조직에서 알츠하이머병 환자와 똑같은 리아노딘 수용체 결함이 확인된 것입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