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예프 외곽 주요 시설 장악…교전 · 폭발음 이어져

러시아군과 우크라이나군이 수도 키예프 주변에서 교전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외곽 주요 시설들을 러시아군이 장악했다는 소식도 들어왔습니다. 피란민이 수백만 명에 달할 수 있다는 예측도 나온 가운데 북대서양조약기구, 나토는 동유럽에 신속대응군을 배치하기로 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