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북, 미국 대선 가짜뉴스 확산 경고 묵살 · 방치”

페이스북이 지난해 11월 미국 대선을 즈음해 음모론과 가짜뉴스 확산을 경고하는 내부 목소리를 묵살하고 이를 방치했다는 자료가 공개됐습니다. 미 일간지 뉴욕타임스는 페이스북 내부 연구팀이 2019년 7월 ‘캐럴 스미스’라는 가계정을 개설해 서비스 사용 실태를 조사한 결과를 담은 보고서를 입수해, 22일 보도했습니다.

기사 더보기